1998년부터 2000년까지 방영됐던 시트콤 ‘순풍산부인과’는 레전드 작품으로 불릴 만큼 많은 인기를 끌었습니다. 인기 요인에는 탄탄한 스토리뿐만 아니라 주인공 미달이의 실제 같은 뛰어난 연기력도 한몫했죠. 당시 많은 등장인물들이 출연했는데요. 그들 중 미달이의 친구 ‘세미나’역을 맡은 배우 정인선은 당시 아역배우로 출연했지만 현재는 성인으로 성장해 계속해서 연기자의 길을 나아가고 있습니다. 최근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출연하며 다시금 주목을 받았는데요. 배우 정인선은 최근 어떤 작품에 출연했는지 어떤 활동을 하고 있는지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미달이 친구 ‘이세미나’


배우 정인선은 아역 배우 출신으로 순풍산부인과 미달이와 같은 반 친구로 등장하면서 데뷔했습니다. 드라마 순풍산부인과에서는 주인공 미달이 친구 ‘이세미나’역을 맡았으며 친구 의찬이, 정배 다음으로 비중 있는 역할이었습니다. ‘순풍산부인과’ 중반까지는 다른 아역이 세미나 역을 맡았지만 이후 정인선 배우가 역할을 맡았는데요. 극 중에서는 미달이의 공식적인 라이벌로 미달이의 자존심을 건드려 항상 미달이와 싸우기만 했죠. 그뿐만 아니라 미달이 친구 의찬이를 두고 미달이와 삼각관계로 늘 투닥거리는 사이로 등장했습니다. 당시 미달이 친구로 많은 아역배우들이 등장했지만 그중 비중 있는 역할로 사람들의 주목을 받았습니다.

출처 : KBS 해피투게더

‘순풍산부인과’ 이후 어린이 드라마 ‘매직키드 마수리’에 출연했습니다. 당시에도 주인공 수리 친구로 등장했는데요. 한세은이라는 역할로 소심하지만 센스 있는 여자아이의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그는 ‘매직키드 마수리’를 통해 아역배우로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졌으며, 현재에도 ‘매직키드 마수리’에 등장했던 아역배우하면 배우 김희정, 오승윤과 함께 언급되기도 합니다.

아역배우 이후 꾸준한 활동


출처 :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 마녀보감

아역배우로 성장하면서 꾸준한 연기 활동을 보여주는 것은 쉽지 않은데요. 배우 정인선은 아역 이후에도 계속해서 방송에 출연하면서 ‘아역배우의 좋은 예’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아역배우로 자신을 알렸던 작품 ’매직키드 마수리’ 이후 드라마 ‘대장금’, ‘영웅시대’,’달콤한 나의 도시’,’마녀보감’, ‘으라차차 와이키키’ 등에 단역, 조연, 주연 등을 오가며 연기 활동을 펼쳤습니다.

출처 : 영화 ‘살인의 추억’

뿐만 아니라 정인선은 영화에도 다수의 작품에 출연했습니다. 특히 영화 ‘살인의 추억’의 엔딩 신에 출연해 무덤덤하고 태연한 어린 소녀를 연기해 관객들을 소름 돋게 했죠. ‘살인의 추억’으로 스크린에 데뷔하였으며, 이후에도 ‘오디션’,’무서운 이야기2’, ‘한공주’ 등의 영화에도 출연했습니다.

출처 : 톱스타 뉴스, MBC ‘ 내 뒤에 테리우스’

아역배우부터 이어온 탄탄한 연기력으로 다양한 작품을 통해 많은 사랑을 받아왔는데요. 특히 지난해 드라마 ‘내 뒤에 테리우스’에서 시청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고 이 작품을 통해 2018 연기 대상에서 수목 미니시리즈 부문 여자 우수 연기상을 수상했습니다.

조보아에 이어 백종원의 골목식당 출연


출처 : SBS 골목식당

또한 정인선은 현재 배우 조보아의 다음으로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출연하고 있습니다. 해당 방송을 통해 부모님이 요식업에 종사하신다고 밝혔는데요. 그 덕분인지 ‘백종원에 골목식당’에 출연하는 사장님들의 여러 가지 어려움을 더욱 공감하는 듯 했습니다. 또한 방송에서 직접 서빙을 하기도 했는데 수준급의 실력을 보여주며 의외의 모습으로 많은 사람들의 호감을 얻기도 했습니다.

출처 : 데일리이코노미

여섯 살 작은 여자아이 시절 데뷔해 배우의 길을 나아가고 있는 배우 정인선을 보며 사람들은 ‘잘 자라줘서 고맙다’라는 말을 전하기도 합니다. 어엿하고 멋진 여배우로 성장한 그녀는 연기뿐만 아니라 예능도 출연하며 자신의 능력을 펼치고 있는데요. 앞으로는 어떤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다가갈지 그의 행보가 궁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