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의 즐거움 중 하나는 그 나라의 독특한 음식을 맛보는 것입니다. 새로운 음식에 대한 기억은 혀끝에 남아 두고두고 그 나라에 대한 향수로 남게 되죠. 음식만큼 여행의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것이 또 있을까 싶을 정도인데요.

한국인 방문율이 가장 높은 동남아시아 여행지인 태국은 식도락의 천국답게 다양한 먹거리들이 즐비한 나라입니다. 팟타이, 뿌팟퐁커리 등 여행객들의 입맛을 사로잡은 독특한 음식들도 많죠. 태국의 피자헛에는 한국에선 쉽게 볼 수 없는 메뉴도 존재한다고 하는데요. 과연 어떤 메뉴일까요?

태국을 여행지로 선택하는 가장 큰 매력 중의 하나는 바로 태국 요리라고도 할 수 있습니다. 세계 6대 요리로 손꼽힐 만큼 그 맛과 종류가 무궁무진하죠. 물론 현지의 향신료나 향에 조금 예민한 여행객도 있지만, 어느 순간 계속 생각나는 것이 바로 태국 요리인데요.

특히 한국인들이 좋아하는 음식이죠. 아삭한 숙주와 볶음 국수, 각종 야채 등을 함께 볶은 팟타이부터 커리 소스에 꽃게와 야채를 함께 볶은 뿌 팟 퐁커리까지 맛있는 태국 요리들이 많습니다. 전 세계의 외국인들이 가장 좋아하는 태국 요리 1위를 차지한 똠얌꿍도 빼놓을 수 없죠.

똠얌꿍은 새우에 향신료와 소스를 넣고 끓인 태국의 전통 음식인데요. 태국어로 똠은 ‘끓이다’, 얌은 ‘새콤한 맛’을 뜻합니다. 똠얌꿍에는 다양한 향신료가 아낌없이 들어가 특유의 향기가 강하게 나며, 코코넛 밀크를 썼기에 동시에 고소하고 진한 맛도 나죠. 또한, 라임즙을 많이 써서 신맛이 나는 것도 큰 특징입니다.

태국인들에게는 똠얌꿍이 일상에서 우리가 흔히 먹는 김치찌개 같은 음식입니다. 그래서 태국의 피자헛에는 이 똠얌꿍을 활용한 메뉴도 있죠. 씨푸드 똠얌피자와 치킨 똠얌피자 이 두 가지 종류인데요. 똠얌피자에 도전해본 사람들의 시식 평에 의하면 누구나 도전할 수 있을 정도의 맛이라고 합니다.

우선 치킨 똠얌피자는 치킨과 소시지, 파인애플, 버섯의 심플한 토핑 구성입니다. 씨푸드 똠얌피자는 새우와 홍합, 오징어 등의 혜산물이 가득 들어있는데요. 두 종류의 똠얌피자에게는 공통으로 똠얌 특유의 향과 새콤하고 매콤한 맛이 첨가되어 피자의 느끼함을 잡아줍니다. 동봉된 허브와 고춧가루의 양념을 넣으면 맛이 더 강렬해지죠.

그럼 이 똠얌피자는 피자헛에만 판매하는 것일까요? 정답은 아닙니다. 태국 내에는 여러 가게에서 이 똠얌피자를 판매하고 있죠. 대표적인 똠얌피자 맛집은 더 피자 컴퍼니와 오드리 카페가 있습니다. 이곳의 똠얌피자 역시 피자헛과 마찬가지로 똠얌꿍을 못 먹는 분들도 충분히 도전할 수 있을 정도의 맛입니다.

특히 태국 방콕의 오드리 카페는 유럽의 대저택처럼 고급스럽게 꾸며놓은 인테리어 덕분에 많은 관광객이 방문하는 유명 맛집인데요. 이곳의 똠얌피자는 배틀트립 MK투어 방콕 편의 추천 메뉴로도 나왔습니다. 얇은 도우와 함께 은은한 똠얌꿍의 맛을 즐길 수 있어 인기가 많죠. 똠얌피자는 한국에는 없는 메뉴인 만큼, 태국여행을 간다면 꼭 드셔 보시길 바라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