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kbs

지난 설 연휴 파일럿 프로그램 KBS ‘6자 회담’에 박명수가 오랜만에 지상파에 등장했습니다. 그는 거침없는 입담으로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주었는데요. 역시 박명수 다운 독보적인 존재감이었다는 시청자들의 호평이 이어지는 가운데 그의 남다른 데뷔 일화에도 이목이 집중되었습니다. 공채 개그맨 출신으로 알려진 박명수의 특별한 데뷔 일화, 과연 어떤 이야기일까요?

출처 : 마이크임팩트스쿨

박명수의 공식적인 데뷔는 1993년 MBC 공채 개그맨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하지만 2년이나 더 빠른 91년, KBS에서 먼저 얼굴을 알렸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사실 이 이야기는 박명수의 골수팬이 아니라면 잘 모르는 이야기입니다.

출처 : kbs

그가 처음 브라운관에 데뷔한 건 바로 KBS ‘퀴즈탐험 신비의 세계’. 박명수가 퀴즈 프로그램으로 데뷔했다니, 많은 분들이 의아해하셨을 것 같은데요. 여기서 박명수는 가만히 앉아서 박수만 치는 방청객 역할이었습니다.

출처 : kbs

운이 좋아야 1초, 아니면 있는지 없는지도 모르는 방청객 역할이었지만 박명수는 외모 하나로 기회를 잡았죠. 방청석에 있는 박명수가 남다른 비주얼로 당시 프로그램 MC였던 아나운서 손범수에 눈에 띈 건데요. 박명수는 자료화면에서 볼 수 있듯 퀴즈를 풀고 인터뷰까지 하게 됩니다.

출처 : kbs

당시 그의 임펙트는 동료 개그맨들 사이에서도 회자될 정도인데요. 과거 KBS ‘해피투게더’에 출연한 개그맨 김현숙은 방청객에 불과했던 박명수를 기억해 그를 깜짝 놀라게 했죠. 김현숙은 심지어 박명수가 앉은 자리까지 기억했습니다.

출처 : kbs

김현숙은 당시를 회상하며 “방청석에 너무 이상한 사람이 있었다. 그 후 방송에 나오는 걸 보고 ‘어? 저 사람 방청객으로 나왔던 사람이네’라고 생각했다”라고 밝혀 출연자들의 폭소를 자아냈는데요. 이어 “당시 MC였던 손범수씨도 신기한 듯 자꾸만 질문을 했다”라며 당시 분위기를 설명했죠.

출처 : kbs

박명수가 방청객으로 등장했던 자료 화면까지 전파를 탔습니다. 당시 그는 적극적인 태도로 손범수의 질문을 받았는데요. 살짝 야윈듯하지만 현재와 마찬가지로 강렬한 이목구비를 자랑하는 박명수. 그는 손범수가 낸 질문의 답을 맞히며 같은 방청자들의 박수갈채를 받기도 했습니다.

출처 : mbc

20년이 훌쩍 지나 지난 2012년, 한 프로그램에서 공동 MC를 맡은 두 사람은 그 인연을 기억하고 있었는데요. 공채 개그맨 출신으로 알려진 박명수가 “범수 형님 덕분에 데뷔하게 됐다”라며 일화를 공개해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죠.

출처 : mbc

이에 손범수 아나운서는 “당시 녹화 도중 잠시 쉬는 시간에 방청객으로 앉아 있던 박명수의 외모가 독특해 데뷔를 하게 된다면 신기하게 생겨 뜰 것 같다. 그 후 방송에서 활약하고 있는 박명수를 TV에서 보고 뿌듯했다”라며 그를 발굴한 소감을 밝혔는데요.

출처 : 엑스포츠뉴스

박명수는 그렇게 손범수의 추천으로 MBC 공채 개그맨 시험을 봐 개그맨으로 데뷔하게 됩니다. 남다른 외모 하나로 데뷔 전부터 방송계를 휩쓸고 다닌 박명수. 비록 오랜만에 등장한 파일럿 프로그램이지만, 다시 한번 그의 전성기가 돌아올지 시청자들의 기대가 모아지고 있습니다.